배경이미지

당신의 100년을 책임질 제안
하나 리빙트러스트 서비스

100세 시대 가장 주목받는 금융트렌드 “신탁”을 기반으로 한 종합 상속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배경이미지

100세 시대, 나와 가족의 미래를 설계하는
종합 상속 솔루션

100년 리빙트러스트 센터는 당신의 가치가 당신의 뜻대로 상속되도록 각 분야의 전문가가 함께하고 있습니다.

  • ※ 이 금융투자상품(신탁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 ※ 금융상품에 관한 계약을 체결 하시기 전에 운용방법의 지정, 해지방법 및 보수 등에 관하여 금융상품설명서 및 신탁계약서를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 이 금융투자상품(신탁계약)은 운용결과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
  • ※ 당사는 (위험성, 수수료, 해지방법 등) 금융투자상품(신탁계약)에 관하여 충분히 설명할 의무가 있으며, 투자자는 투자에 앞서 그러한 설명을 충분히 들으시기 바랍니다.
  • ※ 이 상품을 통한 상속 및 증여시 관련 법에 따라 세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 본 홍보물은 법령 및 내부통제기준에 따른 철자를 거쳐 제공됩니다.
  • ※ 상품 관련 자세한 사항은 상품설명서 및 하나은행 홈페이지 (www.kebhana.com)를 참고하시거나, 하나은행 고객센터 (1599-1111) 또는 영업점으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 본 홍보물은 2022년 11월 30일 까지 유효합니다.
  • 준법감시인 심의필 제2021-광고-825호(2021.12.16 - 2022.11.30)
  • ※ 이 금융투자상품(신탁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 ※ 금융상품에 관한 계약을 체결 하시기 전에 운용방법의 지정, 해지방법 및 보수 등에 관하여 금융상품설명서 및 신탁계약서를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 이 금융투자상품(신탁계약)은 운용결과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
  • ※ 당사는 (위험성, 수수료, 해지방법 등) 금융투자상품(신탁계약)에 관하여 충분히 설명할 의무가 있으며, 투자자는 투자에 앞서 그러한 설명을 충분히 들으시기 바랍니다.
  • ※ 이 상품을 통한 상속 및 증여시 관련 법에 따라 세금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 본 홍보물은 법령 및 내부통제기준에 따른 철자를 거쳐 제공됩니다.
  • ※ 상품 관련 자세한 사항은 상품설명서 및 하나은행 홈페이지 (www.kebhana.com)를 참고하시거나, 하나은행 고객센터 (1599-1111) 또는 영업점으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 본 홍보물은 2022년 11월 30일 까지 유효합니다.
  • 준법감시인 심의필 제2021-광고-827호(2021.12.16 - 2022.11.30)

Real Life Story

상속 재산 분할 설계 활용 사례

신탁을 활용한 기업승계 전략

최근 신탁을 활용해 원활하게 기업을 승계하는 방법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개인의 재산을 신탁 으로 관리하다가 상속하는 것처럼 기업의 재산, 즉 주식을 신탁으로 관리하다가 주식 보유자가 사망한 후에 원하는 사람에게 이전(상속) 함으로써 주식을 승계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이 방법을 통해 기업(가업) 을 원하는 자식에게 안전하게 물려줄 수 있습니다.

  • 사례 1. 35년간 사업체를 운영해온 70세 윤민수 씨 이야기

    직장에 다니는 큰아들과 경영 수업을 받는 둘째 아들이 상속 과정에서 법적 다툼에 휘말리지 않도록 신탁을 활용해 미리 가업승계 계획을 세웠다. 큰아들에게는 상당 규모의 부동산을 물 려주고, 둘째 아들에게는 회사 승계와 작은 규모의 부동산을 물려주는 것으로 틀을 잡았다.

  • 사례 2. 제조업으로 일가를 이룬 70대 김철호 씨 이야기

    사별한 배우자 사이에 장성한 두 아들, 현재 사실혼 배우자 사이에 미성년자인 막내아들을 두었다. 큰아들과 둘째 아들은 기존 회사를 승계하고, 엄마가 다른 막내아들은 별도의 신규 사업체를 승계하도록 설계해 신탁계약을 체결했다.

미성년 자녀를 위한 재무 보호 시스템 활용 사례

내 아이를 위한 안전장치 마련한다

최근에는 고령화 시대를 맞아 간혹 부모보다 결혼한 자녀가 먼저 세상을 뜨는 일도 생깁니다. 이 경우 손, 자녀가 대습상속인 자격으로 상속권을 갖게 되는데, 손, 자녀가 미성년자라면 상속재산을 관리하기가 쉽지 않아 고민하기도 합니다. 이때 신탁을 활용하면 상속재산을 안전하게 지키고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최근 이혼과 재혼이 증가하면서 무책임한 부모로부터 아이를 보호하기 위한 수단으로 신탁을 활용하거나 복잡한 가족관계 속에서 어린 자녀를 보호하는 대비책으로 신탁을 활용한 사례도 점차 늘어나고 있습니다.

  • 사례 1. 불치병 선고를 받은 40대 남성 장한라 씨이야기

    몇 년 전 이혼한 후 6세의 딸, 어머니, 아버지, 미혼 남동생과 함께 살고 있다. 장한라 씨는 자신 이 사망할 경우 다른 재산은 부모님께 드리더라도 지금 살고 있는 집만은 딸에게 남겨주고 싶다. 그래서 <유언대용신탁>으로 딸이 성인이 될 때까지 집을 신탁에 맡기고, 일정한 나이가 되면 딸에게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 사례 2. 급성질환으로 중환자실을 오가는 홍이숙 씨 이야기

    자신이 사망할 경우 이혼한 전남편이 미성년자인 아이의 친권자라고 주장하며 상속재산을 마음대로 사용하고 아이를 잘 돌보지 못할까 봐 걱정이 앞선다. 이에 대한 대비책으로 홍이숙 씨는 자신의 언니를 자녀의 후견인으로 지정하고, 보험금·전세보증금 등의 상속재산을 신탁 으로 관리하는 <유언대용신탁> 계약을 체결했다.

  • 사례 3. 암 선고를 받고 투병 중이던 30대 정이품 씨 이야기

    아이들이 성년이 되었을 때 아빠의 마음을 전하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신탁을 활용해 아파트 를 두 아들에게 남겨주고자 했다. 그러나 병세가 급격히 악화해 끝내 계약을 체결하지는 못 했다. 이처럼 젊을수록 병의 진행 속도가 빨라 자칫 계약 시기를 놓치는 안타까운 사례도 있다.

상품 자세히 알아보기

Real Life Story

상속 재산 분할 설계 활용 사례 미성년 자녀를 위한 활용 사례
신탁을 활용한 기업승계 전략

최근 신탁을 활용해 원활하게 기업을 승계하는 방법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개인의 재산을 신탁 으로 관리하다가 상속하는 것처럼 기업의 재산, 즉 주식을 신탁으로 관리하다가 주식 보유자가 사망한 후에 원하는 사람에게 이전(상속) 함으로써 주식을 승계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이 방법을 통해 기업(가업) 을 원하는 자식에게 안전하게 물려줄 수 있습니다.

  • 사례 1 35년간 사업체를 운영해온 70세 윤민수 씨 이야기

    직장에 다니는 큰아들과 경영 수업을 받는 둘째 아들이 상속 과정에서 법적 다툼에 휘말리지 않도록 신탁을 활용해 미리 가업승계 계획을 세웠다. 큰아들에게는 상당 규모의 부동산을 물 려주고, 둘째 아들에게는 회사 승계와 작은 규모의 부동산을 물려주는 것으로 틀을 잡았다.

  • 사례 2 제조업으로 일가를 이룬 70대 김철호 씨 이야기

    사별한 배우자 사이에 장성한 두 아들, 현재 사실혼 배우자 사이에 미성년자인 막내아들을 두었다. 큰아들과 둘째 아들은 기존 회사를 승계하고, 엄마가 다른 막내아들은 별도의 신규 사업체를 승계하도록 설계해 신탁계약을 체결했다.

내 아이를 위한 안전장치 마련한다

최근에는 고령화 시대를 맞아 간혹 부모보다 결혼한 자녀가 먼저 세상을 뜨는 일도 생깁니다. 이 경우 손, 자녀가 대습상속인 자격으로 상속권을 갖게 되는데, 손, 자녀가 미성년자라면 상속재산을 관리하기가 쉽지 않아 고민하기도 합니다. 이때 신탁을 활용하면 상속재산을 안전하게 지키고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최근 이혼과 재혼이 증가하면서 무책임한 부모로부터 아이를 보호하기 위한 수단으로 신탁을 활용하거나 복잡한 가족관계 속에서 어린 자녀를 보호하는 대비책으로 신탁을 활용한 사례도 점차 늘어나고 있습니다.

  • 사례 1 불치병 선고를 받은 40대 남성 장한라 씨이야기

    몇 년 전 이혼한 후 6세의 딸, 어머니, 아버지, 미혼 남동생과 함께 살고 있다. 장한라 씨는 자신 이 사망할 경우 다른 재산은 부모님께 드리더라도 지금 살고 있는 집만은 딸에게 남겨주고 싶다. 그래서 <유언대용신탁>으로 딸이 성인이 될 때까지 집을 신탁에 맡기고, 일정한 나이가 되면 딸에게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 사례 2 급성질환으로 중환자실을 오가는 홍이숙 씨 이야기

    자신이 사망할 경우 이혼한 전남편이 미성년자인 아이의 친권자라고 주장하며 상속재산을 마음대로 사용하고 아이를 잘 돌보지 못할까 봐 걱정이 앞선다. 이에 대한 대비책으로 홍이숙 씨는 자신의 언니를 자녀의 후견인으로 지정하고, 보험금·전세보증금 등의 상속재산을 신탁 으로 관리하는 <유언대용신탁> 계약을 체결했다.

  • 사례 3 암 선고를 받고 투병 중이던 30대 정이품 씨 이야기

    아이들이 성년이 되었을 때 아빠의 마음을 전하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신탁을 활용해 아파트 를 두 아들에게 남겨주고자 했다. 그러나 병세가 급격히 악화해 끝내 계약을 체결하지는 못 했다. 이처럼 젊을수록 병의 진행 속도가 빨라 자칫 계약 시기를 놓치는 안타까운 사례도 있다.

상품 자세히 알아보기
상담
예약하기
TOP